바로가기 영역

Customer Service

'도시는 무엇으로 사는가' - 작가회의가 선정한 올해의 책은 서경식 '시의 힘' 외

페이지 정보

작성일16-01-06 10:06 Comment0

본문

책 '도시는 무엇으로 사는가' 가 작가회의가 선정한 올해의 책 최종후보 4개중 하나로 선정 되었습니다.


SBS TV 
작가회의가 선정한 올해의 책은 서경식 '시의 힘'
 
 기사입력 2015-12-29 16:36 
 
 한국작가회의는 서경식 작가의 '시의 힘'을 '작가들이 사랑한 2015년 올해의 책'으로 선정했습니다.

현암사가 펴낸 '시의 힘'은 재일 조선인 작가 서경식 씨가 자신의 문학관, 특히 시에 대한 생각을 담은 책입니다.
작가회의는 독자들의 도서 선택 폭을 넓히고 책을 읽는 문화를 확산시키기 위해 올해부터 매 분기 '올해의 책' 후보 도서를 선정해 토론해 왔습니다.

선정위원회는 "'시의 힘'은 문학이 문화의 하부로 편입됐다는 사실에 작가들 스스로도 의문의 종지부를 찍을 즈음, 다시 '시의 힘'을 부르짖으며 어떤 것으로도 대체 불가한 시의 고유영역을 새삼 일깨운다는 점에서 신선하고 놀라운 책"이라고 평가했습니다.

'시의 힘' 외에 신영복의 '담론'(돌베개), 안재성의 '거짓말 잔치'(주목), 유현준의 '도시는 무엇으로 사는가'(을유문화사)가 최종 후보에 올랐습니다.

책 선정위원회에는 시인 박상률·김소연·김응교·맹문재, 문학평론가 고영직, 아동문학평론가 박경장 씨가 참여하고 있습니다.

조지현 기자(fortuna@sbs.co.kr)

 ☞ [모션그래픽] SBS 기자들이 직접 투표한 올해의 10대 뉴스
 ☞ SBS뉴스 바로가기



뉴스원본 :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55&aid=0000362689&sid1=001

Comment List

Empty


메인으로가기